대구오페라하우스, 휴일 맞이 광장오페라 ‘사랑의 묘약&라 보엠’ 기획
대구오페라하우스, 휴일 맞이 광장오페라 ‘사랑의 묘약&라 보엠’ 기획
  • 이가영
  • 승인 2019.09.11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단의 첫 국제콩쿠르인 대구국제오페라어워즈를 시작으로 제17회 대구국제오페라축제 개막작 <람메르무어의 루치아>를 성황리에 종료, 대구를 점점 오페라의 색으로 물들이고 있는 대구오페라하우스가 추석명절과 개천절 등 가을 휴일을 맞아 시민들이 다수 운집하는 장소에 ‘광장오페라 <사랑의 묘약 & 라 보엠>’을 준비했다.

다소 격식 있고 어렵게 느껴질 수 있는 오페라를 극장이 아닌 야외에서, 그것도 무료로 만나볼 수 있는 것은 공연예술로 특화된 도시 대구에서만 느껴볼 수 있는 흔치 않은 기회로 이날 대구시민들은 물론 명절을 맞아 대구를 찾아오는 사람들에게 특별한 경험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무대와 객석의 경계를 지우고, 관객에게 더욱 가까이

대구오페라하우스는 2018년 오페라 <라 보엠> 중 2막의 ‘모무스 카페’ 장면을 실제 야외광장에서 재현, 오케스트라와 전문 성악가의 연주로 공연하는 광장오페라를 새롭게 선보여 큰 호응과 주목을 받았다. 먼저 추석연휴인 9월 14(토)과 15일(일) 오후 7시에는 롯데아울렛 이시아폴리스점 1층 중앙광장에서, 개천절인 10월 3일(목) 오후 7시에는 삼성창조캠퍼스 광장에서 시민들을 만날 계획이다.

특히 10월3일 광장오페라가 시작하기 30분 전에는 자매도시 대구와 히로시마의 교류음악회인 ‘대구-히로시마 교류기념 갈라콘서트’가 진행돼 시민들의 가을밤을 더욱 풍성하게 채워줄 것으로 기대된다. 국내외에서 활동하고 있는 지휘자 황원구, 오페라 전문 연주단체 디오오케스트라의 연주로 진행되는 이날 갈라콘서트에는 대구오페라하우스 오펀스튜디오 소속 소프라노 김나영과 베이스 한준헌이 출연하며, 히로시마에서 초청한 성악가들이 함께 연주할 예정이다.

로맨틱한 무대, <사랑의 묘약>과 <라 보엠>으로의 초대

연출가 이혜경의 손에 새롭게 태어날 이번 광장오페라가 지난해와 달라진 가장 큰 포인트는 푸치니 오페라 <라 보엠>의 2막 ‘모무스 카페’ 장면에 도니제티 오페라 <사랑의 묘약>의 ‘약장수의 노래’ 장면이 추가된다는 점이다. ‘약장수의 노래’ 장면은 극 중 만능 의사를 사칭하는 약장수 둘카마라가 마을 광장에 나타나 온갖 감언이설로 마을 사람들에게 ‘만병통치약’을 파는 장면으로, 오페라 <사랑의 묘약>에서 가장 큰 웃음 포인트이기도 하다. 이번 광장오페라에서는 베이스 윤성우가 약장수 둘카마라 역으로 출연하고 그와 함께 군중을 휘어잡는 바람잡이 역할은 대구오페라하우스의 상주 합창단 ‘대구오페라콰이어’가 맡아 관객에게 즐거움을 선사한다.

둘카마라가 환상적인 말솜씨로 군중들을 불러 모으면, 이어 오페라 <라 보엠> 2막의 ‘모무스 카페’ 장면이 열린다. ‘모무스 카페’ 장면은 주인공 로돌포와 미미, 그의 친구들이 크리스마스 이브 분위기를 만끽하기 위해 광장에 모인 사람들과 함께하는 장면이다. 특히 마르첼로와 무제타의 사랑 주도권 쟁탈전, 무제타의 유명 아리아 ‘내가 혼자 길을 걸을 때’ 연주가 주목할 만하다. 이날 공연에는 테너 오영민(로돌포), 소프라노 이지혜(미미), 바리톤 강민성(마르첼로), 소프라노 소은경(무제타), 바리톤 박준표(쇼나르), 베이스 장경욱(콜리네), 베이스 한준헌(알친도로), 테너 김주영(파피뇰)이 출연하며, 대구오페라콰이어와 함께 어린이 합창단 유스오페라콰이어도 함께하여 광장오페라의 피날레를 화려하게 장식한다.

대구오페라하우스 배선주 대표는 “휴일을 맞은 시민 여러분이 대구만의 특별한 자랑거리인 오페라를 보다 쉽고 재미있게 감상할 수 있도록 준비했다”며 “광장오페라를 통해 시민여러분들이 이번 가을을 더욱 특별하고 아름답게 추억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광장오페라 <사랑의 묘약 & 라 보엠>은 이날 공연 장소를 찾는 시민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800 진미파라곤 1225
  • 대표전화 : 02-780-0990
  • 팩스 : 02-783-252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가영
  • 법인명 : 종합시사뉴스매거진
  • 제호 : 시사매거진CEO
  • 등록번호 : 영등포, 라 00552
  • 등록일 : 2010-11-19
  • 발행일 : 2011-03-02
  • 발행인 : 최우림
  • 편집인 : 최우림
  • 시사매거진CEO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시사매거진CEO.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isanewszine@naver.com
ND소프트